강렬했던 첫 ‘코리안 더비’…뜨거웠던 포옹

손흥민과 황희찬, 축구대표팀 선후배가 잉글랜드 리그컵에서 드디어 맞대결을 벌였습니다. 토트넘의 승리로 끝난 가운데 두 선수는 경기 직후 뜨거운 포옹으로 우정을 나눴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