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연상시킨 15세 김민채…데뷔전 쇼트 2위

15살 피겨 유망주 김민채 선수가 주니어 그랑프리대회에서 쇼트 2위에 올랐습니다. 김연아를 연상시키는 점프력으로 역대 주니어 그랑프리 한국 선수 최고점도 경신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