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트트랙 최민정, 김지유와 월드컵 결승서 충돌…아쉬운 팀워크

어수선한 분위기 속에 쇼트트랙 월드컵 1차 대회에 출전한 한국 쇼트트랙 대표팀이 첫 경기 결승부터 아쉬운 결과를 냈습니다. 여자 1,500m 결승선을 눈앞에 두고 선두로 달리던 최민정과 2위 김지유가 몸싸움을 벌이다 두 선수 모두 넘어졌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