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캐디’ 김효주…버디에 ‘덩실덩실’

여자 골프 스타 김효주가 국내 대회에서 ‘1일 캐디’로 깜짝 변신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지난주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한 해외파 김효주, 모레 출국에 앞서 평소 친분이 두터운 유현주 선수의 1일 캐디를 맡았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