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살에 K리그 데뷔…국가대표 김영권이 왔다

축구 대표팀 베테랑 수비수 김영권 선수가 오랜 해외 생활을 접고 32살에 K리그 데뷔를 앞두고 있습니다. 울산에서 새출발합니다. 이정찬 기자입니다.

기사 더보기